‘런닝맨’ 뛰는 전소민 위에 나는 송지효…‘멍돌케미’ 폭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런닝맨’ 송지효(위부터), 전소민. /사진제공=SBS

SBS ‘런닝맨’에서 ‘멍돌자매’ 송지효와 전소민의 케미가 폭발한다.

2일 오후 5시 방송되는 ‘런닝맨’에서는 ‘국내 팬미팅-런닝구 프로젝트’ 세 번재째 특집 레이스가 공개된다.

멤버들은 비밀리에 진행해야 하는 미션을 다른 팀에게 들키지 않기 위해 팽팽한 신경전을 벌였다. 송지효의 철저한 방어를 본 전소민은 “송지효의 눈이 너무 맑아서 송지효 눈에 반사 돼서 다 보인다”며 능청스러운 칭찬 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송지효는 전소민에게 “전소민은 피부가 투명해서 다 보인다”며 더 능청스럽게 응수한다.

올 여름 9주년을 맞이하는 ‘런닝맨’은 그동안 사랑해주고 응원해준 국내 팬들을 위해 ‘국내 팬미팅-런닝구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