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배정남, 犬자매 관심 폭발에 아빠 미소

[텐아시아=우빈 기자]

‘미운 우리 새끼’ 배정남 / 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의 배정남과 그의 강아지들이 특급 케미를 뽐낸다.

오는 2일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지인의 반려견 춘뽕을 맡는 배정남의 모습이 공개된다.

지난 방송에서 배정남은 해외 스케줄로 ‘벨’을 돌볼 수 없게 되자 애견인 부부 춘뽕의 부모에게 벨을 맡겼었다. 당시 벨은 배정남과 애틋한 이별 장면으로 화제를 불러일으킨 바 있다. 이번에는 춘뽕이의 부모를 대신해 배정남이 춘뽕이를 돌봐주게 돼 모두에게 기대감을 안겼다.

오랜만에 다시 만난 벨과 춘뽕이의 귀여운 모습에 母벤져스는 보는 내내 엄마 미소를 숨기지 못했다.  그러나 재회의 기쁨도 잠시, 견(犬)자매 벨과 춘뽕이의 우애에 금이 가는 사태가 발생했다. 두 강아지가 배정남을 사이에 두고 묘한 신경전을 펼치기 시작한 것. 심지어 춘뽕이는 천재견 테스트를 하던 벨에게 돌발 행동을 시도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하기도 했다.

배정남이 집을 비운 사이 그의 집에 둘만 남겨지자 벨과 춘뽕이는 모두의 예상을 뒤엎는 반전 모습을 보여 모두를 경악케 했다. 지켜보던 母벤져스도 “쟨 사람 같아~”, “어쩜 좋아!” 라며 놀라움과 걱정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