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어스, ‘태양이 떨어진다’ 퍼포먼스에 해외 팬 관심집중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원어스 / 사진=유튜브 캡처

그룹 원어스(ONEUS)의 해외 인기가 심상치 않다.

원어스는 지난 29일 두 번째 미니앨범 ‘RAISE US(레이즈 어스)’를 발매한 가운데, 전 세계 유튜브 크리에이터들을 통해 타이틀곡 ‘태양이 떨어진다(Twilight)’ 뮤직비디오 리액션 영상이 만들어지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상 속 세계 각지의 해외 팬들은 국적과 성별을 불문하고 원어스의 노래에 푹 빠진 모습이다. 노래가 후반부로 향할수록 입을 벌린 채 감탄사를 내뱉기 바빴다. 특히 떨어지는 태양을 붙잡으려 노력하는 모습을 형상화한 포인트 안무에는 모두가 숨을 멈췄다. 한층 물오른 멤버들의 비주얼에 대한 칭찬도 끊이지 않았다.

원어스는 신곡 ‘태양이 떨어진다(Twilight)’ 뮤직비디오가 공개된 지 이틀이 채 되지 않았음에도 리액션 영상만 수십 개가 동시 업로드되며 뜨거운 글로벌 인기를 과시했다.

이는 신인 그룹으로서는 이례적인 기록으로, 전 세계 K팝 열풍에 힘입어 원어스만의 세련되면서도 강렬한 칼군무 퍼포먼스가 해외 팬들을 만족케 한 것으로 풀이된다.

타이틀곡 ‘태양이 떨어진다(Twilight)’는 국내 최고의 히트메이커 김도훈 프로듀서가 작사 및 작곡에 참여한 노래로, 노을이 질 무렵 떨어지는 태양을 헤어지는 연인에 비유했다.

원어스는 오늘(1일) 방송되는 MBC 음악 프로그램 ‘쇼! 음악중심’에 출연해 신곡 ‘태양이 떨어진다(Twilight)’ 컴백 무대를 꾸민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