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이지K’ 블랙핑크, 챌린저 무대에 “저 안무 탐난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스테이지K’ 블랙핑크 / 사진제공=JTBC

그룹 블랙핑크가 글로벌 챌린저들의 무대에 열정을 폭발시켰다.

오는 2일 방송되는 스테이지K’는 블랙핑크가 드림스타로 출연한다.

블랙핑크는 히트곡 ‘뚜두뚜두가 유튜브 뮤직비디오 조회수에서 케이팝 그룹 최초이자 역대 최고 기록인 8억뷰를 돌파할 만큼 글로벌 케이팝 러버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걸그룹. 세계적인 인기만큼이나 챌린저들의 실력 또한 화려했던 가운데블랙핑크 또한 이들의 커버 무대에 빠져들며 ‘놀람 발사를 연발했다.

특히 블랙핑크 멤버들은 원곡 안무와 다소 다르게 챌린저들이 꾸민 ‘창작 안무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지수는 한 챌린저 팀의 창작 안무에 “저 안무 나도 해 보고 싶다정말 자극 받았고우리도 무대에서 더 잘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또 로제는 “우리가 춤추는 걸 볼 때 사람들이 ‘이런 생각을 하는구나가 와 닿았다깨달음을 주는 고마운 시간이었다며 박수를 보냈고리사는 “저 노래에 저런 안무가 나올 수도 있다니 놀라웠다며 감탄했다.

여기에 더해 지수는 블랙핑크의 원래 인원인 4인보다 적은 팀이 무대를 채우는 모습을 보고 “나도 저 인원으로 해 보고 싶다고 말했고로제와 제니는 또다른 창작 안무를 보고 “우리 안무를 저걸로 바꾸면 안 되나?”, “정말 배워보고 싶은데 가르쳐줄 수 없을까라며 ‘팬심을 불태웠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