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구구단 미나, ‘8색 먹방’ 표정 공개…상큼X행복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정글의 법칙’의 구구단 멤버 미나./사진제공=SBS

SBS ‘정글의 법칙 in 로스트 정글’(이하 ‘정글의 법칙’)에서 구구단 멤버 미나가 ‘정글 8색 먹방’에 도전한다.

오는 6월 1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에서는 극강의 배고픔 끝에 정글 만찬이 펼쳐진다.

앞서 미나는 제작진과의 사전 인터뷰를 통해 평소 ‘미또먹’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미또먹은 ‘미나 또 먹네’의 줄임말로, 먹는 것을 워낙 좋아해 붙여진 애칭이다. 이에 ‘미또먹’ 미나의 폭풍 먹방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정글의 법칙’ 제작진이 31일 공개한 사진 속에서 미나는 ‘미또먹’ 명성에 걸맞게 정글의 각종 산해진미를 행복한 표정으로 맛보고 있어 궁금증을 자아낸다.

미나는 특유의 맛 표현까지 구체적으로 묘사해 ‘프로 맛 표현러’로도 등극한다. 맛있을 때만 나오는 그의 솔직한 미간과 찰진 단어 선택은 안 먹은 사람들도 마치 먹어본 듯한 착각이 들 정도다. 미나의 먹방에 병만 족장도 “정말 복스럽게 먹는다”며 아빠 미소를 지었다는 후문이다.

미나의 먹방 현장은 이날 오후 9시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로스트 정글’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