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산’ 오스틴 강, “음식 만들 땐 사랑을 담아”…남다른 요리 철학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오스틴강이 새로운 메뉴 개발에 도전, 요리에 대한 열정을 선보인다.

이날 오스틴 강은 새로운 메뉴를 테스팅하기 위한 시간을 갖는다. 준비한 레시피와 어울릴만한 플레이팅을 찾기 위해 직접 남대문 시장에 방문, 음식을 담을 그릇부터 함께 세팅할 와인 컵과 커트러리까지 콘셉트에 맞는 식기를 예리한 눈빛으로 꼼꼼하게 찾는다고.

특히 그는 허당미(美) 넘치던 오스틴 강에서 진지한 셰프 오스틴 강으로 변신해 이목을 끌 예정이다. 준비한 재료들을 척척 손질하고 단숨에 코스 요리를 만드는가 하면 처음 하는 레시피도 자신감 넘치게 요리한다고 해 과연 그의 손끝에서 탄생할 음식은 어떨지 흥미를 더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이렇게 열심히 준비한 새 메뉴를 특별한 사람들에게 선보여 평가를 받는다고. 이들은 오스틴 강의 요리를 맛보고 날카로운 심사평을 건넨다고 해 과연 오스틴 강을 긴장하게 만든 사람들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오스틴 강은 “음식을 만들 때 집중하고 사랑을 줘요”라는 특별한 요리 철학까지 밝힌다고 해 남다른 그의 요리 사랑에 흥미가 더해지고 있다.

‘나 혼자 산다’는 오늘(31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