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채윤 ‘조선로코-녹두전’ 캐스팅…장동윤 쫓는 비밀 무사役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송채윤/사진제공=sidusHQ

신예 송채윤이 KBS2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에 출연한다.

‘조선로코-녹두전’은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송채윤이 맡은 민들레 역은 극중 비밀 무사 단체 ‘과부단’의 일원이다. 녹두의 뒤를 쫓는 미스터리한 인물로 첫 등장해 극에 긴장감을 불러일으키고, 녹두를 과부촌에 입성하게 만드는 핵심 역할을 하게 된다.

송채윤은 “민들레를 연기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감독님께 감사드린다. 저에게 사극과 액션은 항상 꿈꿔오던 장르였다. 이번 역할로 모두 도전해 볼 수 있게 돼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어떤 작품이 탄생할지 벌써부터 기대된다. 작품에 누를 끼치지 않도록 열심히 촬영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장동윤, 김소현, 강태오, 조수향 등 주연하는 ‘조선로코-녹두전’은 오는 9월 방송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