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선영 결혼 소감, “감사하단 말이 모자라”…홍석천도 축하 메시지 전해

홍석천 트위터 사진

홍석천 트위터 사진

방송인 안선영이 결혼 소감을 전했다.

안선영은 6일 자신의 트위터에 “정말, 나같이 부족하고 모자란 인간이 결혼하는데 멀리서 모든 바쁜 스케줄마다하고 달려와 안아주고 같이 웃어주고 울어주던 나의 모든 사람들. 한분 한분 잊지 않고 살면서 두고 두고 다 갚을게요”라며 “멀리서 응원과 힘 주신 분들 따로 찾아 뵙겠습니다. 감사하단 말이 모자라요”라며 글을 올렸다.

방송인 홍석천도 6일 자신의 트위터에 “내 아끼는 동생 커플, 오늘 부산에서 결혼했네요. 너무 즐겁고 아름다운 결혼식. 피로연까지 행복한 시간. 두 사람 행복 영원하길, 축하해!”라며 축하 메시지를 남겼다.

안선영은 5일 3세 연하의 청년 사업가와 부산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이날 결혼식은 장경동 목사가 주례를 맡고, 개그맨 박수홍이 사회로 나섰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홍석천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