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2’ 한선화, 엄태구 걱정→천호진 향한 의구심 품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구해줘2’의 한선화./사진제공=OCN

OCN ‘구해줘2’에서 한선화가 천호진을 향한 의구심을 드러냈다.

지난 29일 방송된 ‘구해줘2’에서는 고은아(한선화 분)는 첫사랑 민철(엄태구 분)이 전화를 받지 않자 전전긍긍하며 연락을 기다렸다. 월추리 사람들 대부분이 꼴통 민철을 두려워하고 피하지만 고은아는 여전히 그를 걱정하고 챙겼다.

이어 고은아는 카페에 손님으로 온 최장로가 CCTV 위치를 확인하자 수상한 시선으로 바라보며 긴장감을 더했다. 한때 “그분은 법 없이도 살 분이야”라며 신사적인 최장로를 신뢰했던 고은아는 화분으로 민철을 공격하는 모습을 본 뒤로 의구심을 가지게 됐다. 어린 시절 민철과의 일화를 꺼내며 심기를 불편하게 하는 이장(임하룡 분)과 말다툼을 벌이기도 했다.

한선화가 출연하는 ‘구해줘2’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