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TV’ 규현, “열애설? 연애 감정 너무 그립다” 억울함 호소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섹션TV 연예통신’ 인터뷰에 나선 규현./사진제공=MBC

오늘(30일) 방송되는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소집해제를 마치고 돌아온 감성 발라더 규현과의 인터뷰가 공개된다.

이번 인터뷰는 특별히 오픈형 스튜디오에서 규현의 팬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이뤄졌다.

2년간의 사회복무를 마치고 최근 소집해제 한 규현은 가장 반겨주었던 슈퍼주니어 멤버가 누구였냐는 물음에 최시원을 꼽으며 전화가 되게 자주 오고 있다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반대로 반응이 미지근했던 멤버로는 “최근 팬미팅을 했는데 려욱, 동해, 은혁만 팬미팅에 참석했다.  오지 않은 나머지 멤버들을 기억하겠다. 기억력이 좋아서 한 10년간은 절대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멤버 전원이 군필돌이 된 ‘슈퍼주니어’ 완전체 컴백에 대해서는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 올해 안에 무조건 컴백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최근 불거진 뮤직비디오 속 여성과의 열애설에 대해 규현은 “저는 그분을 본 적도 없고 누군지도 모른다”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더불어 “연애를 안 한지 정말 오래돼 ‘연애 바보’가 된 것 같다. 연애의 감정이 너무 그립다, 이제는 사랑에 빠지고 싶다”고 했다. 

이상형에 대해서는 “청순한 스타일에 머리를 하나로 묶었을 때 예쁜 여성”이라고 했다. 이상형에 가까운 연예인으로는 그룹 블랙핑크의 지수라고 밝히며 깜짝 고백을 하기도 했다.

‘섹션TV 연예통신’은 30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