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가림, ‘조선로코-녹두전’ 합류…”평소 좋아하던 웹툰, 설렌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한가림/사진제공= sidusHQ

배우 한가림이 KBS2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극본 임예진 백소연, 연출 김동휘)에 합류한다.

‘조선로코-녹두전’은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이다.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

한가림은 극중 금남의 공간 과부촌의 과부 연분 역을 맡는다. 귀여운 비주얼과 재치있는 입담을 과시하는 재기발랄한 과부를 연기하며 극의 재미를 더한다. 그동안 보여준 적 없었던 액션 연기도 선보인다. 

한가림은 “‘녹두전’은 평소 웹툰으로 즐겨보던 작품이었다. 드라마에 직접 참여할 수 있게 되어 너무 기뻤다. 그리고 이번 작품에서 처음으로 액션 연기까지 도전하게 됐다. 설레고 긴장되기도 하지만 감사한 마음으로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가림은 MBC ‘밥상 차리는 남자’에서 지독한 악녀 주애리 역으로 눈길을 끈 바 있다.

‘조선로코-녹두전’은 한가림을 비롯해 장동윤, 김소현, 강태오, 조수향 등이 출연한다. 오는 9월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