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두꽃’ 조정석, 별동대 3인방과 유쾌한 쓰리샷 ‘브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녹두꽃’ 조정석./ 사진제공=잼엔터테인먼트

배우 조정석의 SBS 금토 드라마 ‘녹두꽃’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소속사 잼엔터테인먼트는 오늘(30일) 공식 SNS를 통해 “해승, 이강, 버들의 유쾌한 쓰리샷~”이라는 문구와 함께 조정석과 안길강, 노행하가 같이 찍은 사진 세 장을 게재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진 속 조정석은 드라마 ‘녹두꽃’에 함께 출연 중인 해승 역 안길강, 버들이 역 노행하와 함께 유쾌하게 ‘V’포즈를 취하고 있다. 긴장감 넘치는 드라마의 분위기와 상반된 화기애애한 촬영장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또한 다정하게 어깨 동무를 한 채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세 사람은 사뭇 진지한 표정을 하고 있지만, 입가엔 장난끼 가득한 미소가 가득하다. 드라마 속 백이강, 해승, 버들이의 매력과는 또 다른 반전 매력을 느낄 수 있다.

조정석은 드라마 ‘녹두꽃’에서 완벽한 사투리 구사는 물론 극의 몰입도를 극대화 시키는 섬세한 감정 연기로 강력하고 묵직한 전율을 선사하며 매 장면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녹두꽃’은 125년 전 이 땅을 살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민중 역사극으로, 1894년 동학농민혁명의 소용돌이 속에서 농민군과 토벌대로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형제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를 담았다.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