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격 반전 드레스 강한나, 디자이너 의도는?

2013100320185111248
부산국제영화제에서 화제를 모은 배우 강한나의 드레스에 대해 맥앤로건 디자이너가 소감을 밝혔다.

맥앤로건은 강한나 소속사 판타지오를 통해 “여성의 아름다움은 지금까지 가슴에만 집중돼 있었는데, 이번에는 등과 힙라인의 아름다움을 극대화한 게 의도였다”며 “강한나가 섹시한 매력을 넘어서 우아한 여성의 마력을 뿜어냈다는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만족스럽다”고 전했다.

강한나는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에서 목 라인부터 엉덩이 라인까지 뒤태를 드러내며 주목을 받았다. 맥앤로건은 이번 레드카펫에서 강한나 외에 열네 벌의 드레스를 선보였다. 이 중 힙 라인을 극대화한 드레스를 신예 강한나에게 준 것은 섹시함과 우아함을 동시에 갖춘 강한나의 몸매에 매력을 느꼈기 때문이다.

판타지오 측은 “얼마나 많이 드러내느냐로 경쟁하는 게 아니라 얼마나 예술적 가치를 여성미에 부여했느냐가 이번 드레스의 차별화된 지점이다”라고 전했다. 강한나는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 일정을 비롯해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이번에 열린 제18회 ‘부산국제영화제’는 12일 계속된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