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인 라이브’ 하하, 유튜버 도전…세계 각국의 라면 맛 리뷰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지구인 라이브’ 스틸./사진제공=채널A

채널A 예능 ‘지구인 라이브’에서 가수 하하가 세계 각국의 라면을 맛본다.

오는 31일 방송되는 ‘지구인 라이브’에서는 초보 유튜버에 도전장을 내민 하하가 세계 각국의 라면들을 제패한다. 과거 방송에서 일본 라멘 먹방을 부러워 한 하하를 위해 유튜버 유이가 각종 라면들을 선물한 것이다.

이날 첫 유튜버 도전에 나선 하하는 어색함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으로 큰 재미를 선사한다. 그는 유튜브식 오프닝 멘트를 외치면서부터 민망함이 폭발한다. 전문 방송인이라는 말이 무색할 만큼 스스로도 웃음을 주체하지 못한다.

이내 비장함을 다잡은 하하는 본격적인 라면 리뷰에 돌입한다. 일본부터 싱가포르까지 세계 다양한 국가들의 대표라면들을 한 데 모아 맛보기 시작한 그는 ‘면생면사(면으로 살고 면으로 죽는)’로 살아온 자신의 면 내공을 자랑한다. 어디서도 본적 없는 솔직하고 생생한 리뷰를 약속하며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인다.

특히 하하는 각국 라면의 특유한 맛도 구체적으로 표현하는 친절한 설명으로 침샘은 물론 촉각, 후각, 시각을 모두 충족시키는 열혈 먹방 리뷰를 선보일 예정이다.

‘지구인 라이브’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