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진영 그룹’ CIX, 첫 ‘완전체’ 토크쇼로 매력 방출…7분 만에 1억 하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네이버 V라이브 ‘카우치토크(CouchTalk)’ 방송화면. /

신인 5인조 보이그룹 씨아이엑스(CIX)가 데뷔를 앞두고 팬들과 소통하며 예능감을 뽐냈다.

CIX는 지난 28일 네이버 V쿠키 채널 ‘카우치토크(CouchTalk)’에 출연했다. 멤버가 모두 모인 것은 처음이어서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숙소에서 지내듯 즐겁고 편안한 분위기에서 이야기를 나눴다.

이번 토크쇼는 CIX 멤버들의 소개와 동시에 방송 시작 7분 만에 1억 하트(좋아요)를 달성했다.

다채로운 코너를 통해 CIX의 매력이 공개됐다. 마스코트 반려견을 위해 간식을 만드는 첫 번째 코너 ‘포근한 공방’에서는 CIX 멤버들의 동물 닮은꼴이 언급됐다. 배진영은 고양이와 펭귄, 현석은 앵무새와 족제비, 승훈은 강아지, 용희는 미어캣과 사슴, BX는 공룡상으로 멤버들은 각자 닮은 동물을 흉내 내는 개인기로 웃음을 자아냈다.

두 번째 코너 ‘포근한 화실’은 오는 6월 4일 네이버 V라이브 V오리지널을 통해 처음 방송되는 CIX 데뷔 리얼리티 ‘헬로 씨아이엑스(HELLO CIX)’의 스포일러를 담았다. 멤버들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촬영하면서 기억에 남는 순간들을 그림으로 표현했고, 숙소 생활 뒷이야기도 예고해 궁금증을 높였다.

‘포근한 극장’ 코너를 통해서는 멤버별 예고 영상이 공개됐다. 5인 5색 반전 매력으로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CIX는 능숙한 진행 실력과 멤버들 간의 남다른 호흡으로 풍성한 토크쇼를 만들었다. 이들은 올 하반기 데뷔를 목표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