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틱펀치 드러머 트리키 웨딩마치 올려

로맨틱펀치 -2

인기 인디밴드 로맨틱펀치의 멤버 트리키(고용진)가 5일 안양의 한 웨딩홀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로맨틱펀치는 지난해 KBS 밴드 서바이벌 ‘탑밴드2’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대중에 이름을 알렸다. 최근에는 Mnet ‘밴드의 시대’에 탑3에 선정되고 정규 2집 ‘Glam Slam’을 발표하는 등 왕성한 활동을 보여주고 잇다.

트리키는 로맨틱펀치 멤버들 중 첫 번째로 유부남이 된다. 트리키는“예비 신부의 헌신적인 사랑에 감동해 약간은 서둘러 결혼을 결정하게 되었고, 이 사람을 놓치면 평생 후회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결혼식에는 대한민국 글램록의 선구자였던 밴드 이브의 보컬리스트 김세헌이 축가를 맡고 로맨틱펀치 멤버들 및 데이브레이크의 이원석,
내귀에 도청장치 멤버들 등 동료, 선후배 뮤지션들이 하객으로 참석한다.

로맨틱펀치는 10월 중순 한강난지공원에서 펼쳐지는 ‘대한민국 라이브뮤직 페스티벌’에서 첫 날의 피날레 무대를 장식할 예정이며 11월에는 2주간의 도쿄 투어를 갖는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