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박민영 생일 위해 ‘요섹사자’로 변신…설렘 폭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그녀의 사생활’ 스틸./사진제공=tvN

tvN ‘그녀의 사생활’에서 김재욱이 박민영의 생일을 맞아 ‘요섹사자’로 변신한다.

‘그녀의 사생활’ 측은 28일 박민영(성덕미 역)과 김재욱(라이언 골드 역)이 함께 맞는 첫 생일장면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재욱은 주방에 서서 박민영을 바라보고 있다. 박민영은 의자에 앉아 기대에 찬 눈빛으로 김재욱을 쳐다본다. 이 장면은 김재욱이 박민영의 생일을 맞아 직접 미역국을 요리 하는 것으로, 팔까지 걷어붙인 김재욱의 모습이 ‘요섹사자’ 분위기를 풍기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하지만 그의 앞에 놓인 약 20인분 가량의 건미역이 포착돼 웃음을 자아낸다. 박민영은 사랑하는 이가 차려주는 첫 생일상에 잔뜩 기대에 부푼 모습이다. 행복해 보이는 두 사람의 모습이 보는 이들까지 미소 짓게 만든다.

박민영의 반짝이는 눈빛과 무한 기대에 부응하는 ‘금사자표 생일상’이 차려질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종영까지 2회만을 남겨둔 ‘그녀의 사생활’ 15회는 오는 29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