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큰 선물은 오늘”…박지훈, 첫 단독 생일 팬미팅 성료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박지훈 첫 단독 생일 팬미팅 현장./사진제공=마루기획

가수 박지훈이 스물 한 번째 생일을 팬들과 함께 했다.

박지훈은 지난 26일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린 첫 단독 생일 팬미팅 ‘메이 아이 러브 유(May I Love you?)’를 성공리에 마쳤다.

이날 박지훈은 생일 케이크 등장과 함께 팬들의 생일 축하 노래로 본격적인 팬미팅 시작을 알렸다. 이어 첫 번째 코너 돌잡이가 진행됐다. 박지훈은 지구본, 마이크, 갓, 트로피, 대본, 디너쇼 티켓 등 중에서 갓을 선택했다. ‘갓지훈’으로 거듭난 박지훈은 성인이 된 후 첫 연기 도전을 펼칠 JTBC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꽃파당’을 기대하게 했다.

두 번째 코너 ‘MAY 내꺼해라’에서는 박지훈의 숨겨진 과거 사진이 대방출됐다. 또 그는 팬들을 위해 나태주의 시 ‘선물’을 낭독하며 감동을 선사했다.

파워풀한 퍼포먼스 무대 역시 박지훈의 생일파티 분위기를 한껏 무르익게 만들었다. 박재범의 ‘미 라이크 유(Me like Yuh)’에 맞춰 청량한 무대를 꾸미며 다음 앨범 콘셉트에 대한 기대감을 자아냈다. 

같은 소속사 가수 노라조의 지원사격 무대 또한 눈길을 끌었다. 박지훈은 노라조의 히트곡 ‘사이다’ 무대에 함께 올라 유쾌함으로 팬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이어 노라조는 ‘슈퍼맨’ 무대로 박지훈의 생일을 함께 즐겼다.

끝으로 박지훈은 지난 3월 발매한 첫 번째 솔로 앨범 ‘어클락(O’CLOCK)’ 타이틀곡 ‘러브(L.O.V.E)’와 수록곡 ‘영 트웬티(YOUNG20)’ 무대를 펼쳤다. 

이번 팬미팅은 배송료 및 예매 수수료를 제외하고는 무료 공연으로 진행됐다.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고자 한 박지훈의 노력이 돋보였다. 

박지훈은 오는 9월 방송되는 JTBC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꽃파당’으로 팬들과 만나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