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서장훈 “신동엽, 아내 얼굴 안봐 싸울 일 없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서장훈이 신동엽을 저격했다.

26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방송인 김원희가 저번주에 이어 스페셜 MC로 함께했다.

이날 김원희는 “남편과 사귈 때 한 번 헤어진 적이 있다”며 “싸우고 바로 다시 만났다. 우리는 싸울때 싸우고, 화해할 때는 한 번에 화해한다. 서로 자존심이 없다. 바로 ‘미안합니다’ 한다”고 고백했다.

신동엽이 “나도 내가 먼저 사과한다고”고 하자 김원희는 “잘못을 했겠지”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동엽도 고개를 끄덕이며 “그렇죠”라고 답했다.

이에 서장훈은 “(신동엽은) 싸울 일이 없다. 매일 형수님 주무신 다음에 들어간다. 자고 있는데 어떻게 싸우냐. 얼굴 안보니까 싸울 일이 없는 거다”라고 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