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악인전’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 등극…흥행 역주행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영화 ‘알라딘’ 포스터./사진제공=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디즈니 영화 ‘알라딘’이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일일 박스오피스 기준 개봉 3일 만에 ‘악인전’을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알라딘’은 개봉 첫 날 박스오피스 2위로 출발했다. 금주 개봉작 및 외화 전체 박스오피스에서는 1위였다. 개봉과 함께 폭발적 입소문을 탄 ‘알라딘’의 예매율은 급상승했고, 3일 만에 전체 일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게 됐다. 특히 ‘알라딘’은 ‘악인전’보다 좌석점유율은 낮지만, 입소문을 타고 좌석판매율까지 역전했다.

‘알라딘’은 한 편의 신나는 뮤지컬을 보는 듯한 음악과 댄스, 유머와 감동을 녹여대 호평받고 있다. 특히 전체관람가 영화로 남녀노소 볼 수 있어 관객들의 폭발적 지지가 이어지고 있다.​

‘알라딘’은 좀도둑에 지나지 않았던 알라딘이 우연히 소원을 들어주는 램프의 요정 지니를 만나게 되면서 환상적인 모험을 겪게 되는 판타지 어드벤처 물이다. 2D, 3D, IMAX 2D, 4DX. MX, Super Plex G, Super S, Super 4D 등으로 절찬 상영중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