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영화 최고 영예”…이낙연 총리, ‘기생충’ 황금종려상 수상 축하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제72회 칸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 /사진제공=칸영화제

이낙연 국무총리가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받은 것을 축하했다.

이 총리는 26일 자신의 SNS에 “봉준호 감독 ‘기생충’,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 한국영화 최고의 영예. 축하드립니다”고 글을 올렸다. 또한 “영화인 여러분의 역량과 노고에 감사드립니다”고 격려했다.

‘기생충’의 황금종려상 수상을 축하한 이낙연 총리. /사진=이낙연 총리 트위터 캡처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은 제72회 칸영화제에서 심사위원 만장일치로 황금종려상을 수상했다. 본선 경쟁부문 초청작 중 최고의 작품에 수여되는 이 상을 한국영화가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수상자 공식기자회견에서 봉 감독은 한국영화의 첫 황금종려상 수상에 대해 “올해가 한국 영화 탄생 100주년이다. 칸영화제가 한국영화에 의미가 큰 선물을 준 것 같다”고 말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