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홍경민x라라자매 재등장…”애줌마의 귀환”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홍경민X라라자매./ 사진제공=KBS2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홍경민과 라라자매가 돌아온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79회 ‘오늘도 우리는 라라라’ 편에는 지난 출연 당시 어디서도 볼 수 없던 ‘애줌마’ 캐릭터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던 홍경민 딸 라원이가 오랜만에 재등장할 예정. 홍경민과 라라자매 라원-라임의 왁자지껄한 하루가 시청자에게 큰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지난 달 오랜만에 ‘슈돌’을 다시 찾아왔던 라원이는 처음 등장했던 16개월 아기에서 훌쩍 큰 4살 꼬마 숙녀의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태어난 지 갓 100일 된 동생 라임이를 익숙하게 돌보는 모습과 4살이라고는 믿을 수 없는 구수한 언어 구사력이 시청자들을 빵빵 터뜨렸다. 이에 ‘슈돌’ 시청자들에게서 “라원이를 다시 보고 싶다”는 반응이 쇄도할 정도.

사진 속 라원이는 아빠와 함께 마트에서 장을 보고 있다. 경민 아빠는 동생 라임이를 태운 아기용 카트를 끌고 있고, 라원이는 자신에게 딱 맞는 유아용 카트를 끌고 있다. 또 다른 사진 속 라원이는 마트에서 음식을 먹어보고, 물건을 살피며 장을 본다. 아기용 시트에 누워있는 라임이도 언니, 아빠와 나온 장 보기가 재미있는지 환한 미소로 시선을 강탈한다.

이날 엄마 없는 하루를 보내게 된 홍경민과 라라자매는 직접 장을 보러 마트에 갔다. 자신의 카트를 챙겨 든 라원이는 마트를 누비며 사야 할 물건을 꼼꼼하게 챙겼다고. 야무진 라원이의 모습에서 마치 숙련된 살림꾼의 내공이 느껴져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그런가 하면 홍경민은 라원이의 눈을 피해 자신이 사고 싶은 것들을 골라 담으며 아이와 아빠가 뒤바뀐 것 같은 느낌을 자아냈다고. 특히 이 중에는 라원이가 사면 안 된다고 단호하게 금지한 물품도 있다고 한다. 이에 똑순이 라원이와 철없는 홍경민의 좌충우돌 장 보기가 무사히 마무리될 수 있을지, 이들은 꼭 필요한 물건을 모두 사서 집에 갈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슈돌’ 279회는 26일 오후 6시 2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