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2′ 추사랑X야노시호, 현실 모녀의 ‘러블리 알로하 生라이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사진제공=MBC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 추사랑이 귀여운 하와이 전통 춤을 추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마리텔 V2’ 제작진은 오늘(24일) 방송에 앞서 야노시호와 딸 추사랑이 하와이의 일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독점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 야노시호와 추사랑은 리얼한 ‘하와이 라이프’를 즐기고 있다. 두 사람은 지난 18일 인터넷 생방송을 앞두고 시장에서 장을 보고 있다. 야노시호는 과일을 고르라고 했지만 추사랑은 장난감 반지를 고르고 있어 현실 모녀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야노시호는 단호한 모습과 허당미 넘치는 모습을 오갔다. 그는 딸 추사랑이 가지고 온 장난감 램프에 “그건 안돼”라는 단호함을 보였다. 또 계산을 하고 주차 카드의 행방을 찾기도 했다. 

추사랑은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깜찍 발랄한 매력 랜선 이모와 삼촌들의 심장을 저격할 것으로 보인다. 추사랑은 장을 보고 집으로 돌아가는 차 안에서 하와이 전통 춤을 선보여 치명적인 귀여운 매력을 선보인다. 앞니가 빠져 어눌한 발음으로 하와이 전통 노래를 불렀다는 후문이다. 

‘마리텔 V2’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