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요한, 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장신영·강경준과 ‘한솥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박요한/사진제공=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요한이 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었다.

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는 “최근 박요한과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앞으로의 연기 활동을 전폭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한 “박요한은 준수한 외모 속에 연기에 대한 뜨거운 열정까지 품고 있는 배우로, 앞으로의 성장 가능성이 더욱 크다”며 “박요한이 가진 가능성을 온전히 펼칠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요한은 185cm의 모델 못지 않은 큰 키와 또렷한 이목구비를 가진 배우로, 2010년 ‘나를 떠나가던’를 시작으로 ‘애(愛)태우다’ ‘하늘만 쳐다봐’ 등 뮤직비디오와 여러 편의 CF로 먼저 얼굴을 알렸다. 드라마 출연작으로는 SBS ‘쓰리 데이즈’와 MBN ‘설렘주의보’ 등이 있다.

박요한의 소속사인 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에는 이필모 김정난 장신영 강경준 하시은 등이 소속돼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