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주민경, 즉흥적이고 대범하게…’남다른 존재감’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봄밤’ 방송 화면

MBC ‘봄밤’(연출 안판석, 극본 김은)에서 배우 주민경이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주민경은 지난 22일 처음 방송된 ‘봄밤’에서 한지민(이정인 역)의 동생으로 이재인 역으로 첫 출연을 알렸다. 털털하고 솔직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었다.

극 중 이재인은 30세 대학원생으로 세 자매 중 막내이자 가장 자유로운 영혼을 가진 인물이다. 지난 22일 베일을 벗은 ‘봄밤’에서 이재인은 말투와 행동 하나하나에서 캐릭터의 호방한 성격을 짐작하게 했다. 한지민과의 자연스러운 자매호흡, 또 특유의 신경 쓰지 않는 듯한 시크한 말투와 무표정한 표정이 가미된 생활 연기로 눈길을 끌었다.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감이 모였다.

‘봄밤’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