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유민상, 건강 자부심 “멤버 모두 소화기관 문제 생긴 적 없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맛있는 녀석들’ 스틸./사진제공=코미디TV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 멤버들이 자신들의 건강 상태를 공개한다.

24일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은 맛의 고장이라 불리는 광주광역시를 찾는다. 멤버들은 광주 오미(5味)로 손꼽히는 오리탕과 떡갈비 집을 찾아간다.

오리탕 맛집을 찾은 멤버들은 육수에 살짝 데쳐 먹는 미나리 맛에 반해 폭풍 먹방을 펼친다. 문세윤은 “미나리가 이렇게 맛있는지 몰랐다”며 많은 양의 미나리를 순식간에 해치워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이에 걱정이 앞선 제작진은 미나리과다 복용 시 부작용을 알려주며 “소화성 궤양이 있는 사람에게는 해로울 수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유민상은 “우리는 ‘맛있는 녀석들’ 촬영 5년 동안 한 번도 소화기관에 문제가 생긴 적이 없었다”며 건강에 대한 남다른 자부심을 드러내 웃음을 안겼다.

먹방 5년 차 개그맨 유민상, 김준현, 김민경 문세윤의 건강 상태는 이날 오후 8시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