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맨정음’ 러블리즈 케이 “족발 향만으로 브랜드 맞춘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훈맨정음’의 러블리즈 멤버 케이./사진제공=MBN

러블리즈 케이가 MBN ‘훈맨정음’에서 족발 마니아 면모를 뽐낸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훈맨정음’은 ‘월간 아이돌’ 특집으로 위너 이승훈과 러블리즈가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성주는 “러블리즈가 평소에 족발 마니아라고 한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자 러블리즈 멤버 지애는 “케이가 족발을 정말 좋아한다. 향만 맡아도 어디 브랜드 족발인지 맞출 수 있다”라고 말했다. 케이는 “평소 서울 ‘3대 족발’만 먹는데 이 브랜드는 맞출 수 있다”라고 덧붙여 출연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김성주는 “서울 3대 족발을 준비했다. 케이 씨가 정말 족발 마니아가 맞는지 검증 해보자”라고 제안했다. 출연자들은 “어떻게 냄새만으로 구분 하냐”며 궁금해 했다. 케이는 안대를 쓰고 족발의 향을 맡기 시작했고, 3가지 브랜드를 모두 맞추며 ‘족발 마니아’의 면모를 과시했다.

걸그룹 애교 장인으로 유명한 케이는 이날도 어김없이 ‘케이표 애교’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케이는 특유의 상큼한 목소리로 신현희와 김루트의 ‘오빠야’를 불러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어 깜찍한 표정과 귀여운 발음으로 “치즈버거 사주세요, 케이는 치즈 2장!”을 외쳐 스튜디오에 있던 남성 출연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를 지켜보던 차오루가 오스틴강에게 애교를 요청하자 오스틴강은 야릇한 손동작과 함께 “치드(?)버거 사주세요!”를 외쳐 출연자들로부터 큰 야유를 받으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훈맨정음’은 이날 오후 8시 2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