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TV’ 강하늘 “전역 후 가장 하고 싶은 일? 시원한 맥주 한 캔”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섹션TV 연예통신’/사진제공=MBC

23일 밤 방송되는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배우 강하늘의 제대 현장이 공개된다.

강하늘은 국방의 의무를 마치고 이날 팬들 곁으로 돌아왔다. 부대 앞에 모인 팬들과 취재진 앞에서 늠름한 모습으로 전역신고를 마친 강하늘은 곳곳에 있는 팬들에게 다가가 직접 악수를 나누고 인사를 하는 등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

전역 소감을 묻자 그는 “전역을 처음 해봐서 뭐라고 해야 할 지 모르겠다”며 “군대에서 공부도 많이 했고, 책도 많이 읽었고 뜻깊은 2년이었다”고 말했다.

이후 ‘섹션TV’와의 인터뷰에서 강하늘은 군 생활 중 의지했던 걸그룹이 있느냐는 질문에 “모두 다인데 어떻게 말해야 하나”라며 부끄러운 듯 웃어 보였다. 그러면서도 이내 “러블리즈, 트와이스, 레드벨벳”이라고 그룹 이름을 줄줄 나열해 웃음을 자아냈다. 

전역 후 가장 하고 싶은 일을 묻자 “시원한 맥주 한 캔을 사서 마시고 싶다”고 했다. 강하늘은 또 “먼 길 와주시고 기다려주셔서 감사하다. 곧 다시 군인 아닌, 강하늘로 인사드리겠다”고 밝혔다.

강하늘의 제대 현장을 담은 ‘섹션TV 연예통신’은 23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