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희, “노지훈의 ‘손가락하트’, 대한민국 들었다놨다 할 것”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김나희. / 사진제공=포켓돌 스튜디오

개그우먼 김나희가 “(노)지훈이는 대한민국을 들었다놨다 할 것 같다”며 큰 기대감을 표했다.

김나희는 23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노지훈의 트로트 데뷔 앨범 ‘손가락하트’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공개된 응원 영상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노지훈은 2010~11년 방영된 MBC 오디션 프로그램 ‘위대한 탄생 시즌1’에서 8위에 올랐던 가수다. 이후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2012년 미니 앨범 ‘The Next Big Thing’으로 데뷔했으나 7년 만에 ‘손가락하트’와 함께 트로트 가수로 전향한다.

인생 2막을 여는 노지훈을 위해 다양한 스타들이 응원 영상을 보내왔다. 김나희는 “듣기만 해도 중독되는 ‘손가락하트'”라고 신곡에 대해 칭찬했다. 개그맨 정준하는 “(지훈이에게) 말 그대로 손가락 하트 많이 날려달라. 지훈이 노래가 기가 막힌다”고 응원했다.

‘손가락하트’의 뮤직비디오를 연출한 그룹 슈퍼주니어의 신동은 “지훈이가 트로트로 전향했다는 말을 듣자마자 ‘너무 괜찮은데. 대박날 것 같은데’란 생각이 들었다. ‘손가락하트’를 듣고 긍정적인 에너지가 발산되는 걸 느꼈다. 노래를 들어보면 빠질 수 밖에 없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손가락하트’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국내 각 음원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