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 김성주, 일일 스페셜 MC로 등장 “김용만 자리 노린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김성주,식구일지

방송인 김성주./사진=텐아시아 DB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MC 김용만의 빈 자리를 채우기 위해 김성주가 스페셜 MC로 나선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잠시 자리를 비운 김용만을 대신해 김성주가 스페셜 MC로 등판한다. 김성주는 옥탑방의 손님으로 찾아왔던 지난 방송에 이어 두 번째 출연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옥탑방 5남매의 중심을 지켜주던 맏형 김용만이 갑작스러운 사정으로 자리를 비우게 되자 김용만의 빈자리에 과연 누가 올 것인가에 대해 이목이 집중됐다. 이 때 김성주가 옥탑방에 등장했다. 평소 김용만과 끈끈한 우정을 자랑하는 김성주는 김용만의 사정을 듣고 갑작스러운 상황에도 옥탑방에 찾아와줬다. 이에 다른 문제아들은 김성주의 참 우정을 인정하며 고마움을 전했다.

김성주는 “잠시 자리를 비운 김용만의 대타를 해주기 위해 잡혀있던 약속까지 취소하며 왔다”며 특급 의리를 과시했다. 그러나 김용만과의 의리를 외치던 것도 잠시, 녹화가 진행될수록 고정MC 자리에 대한 숨겨뒀던 욕망을 드러내며 신흥 야망남으로 등극했다는 후문이다.

김성주가 스페셜MC로 활약한 이날 녹화의 게스트로 다비치의 이해리, 강민경이 함께했다. 다비치는 발랄한 비글미로 퀴즈에 대한 열정을 불태워 웃음을 더했다.

스페셜 MC 김성주와 함께한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이날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