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칼리버’ 카이·김준수·도겸·김준현·김소향, “오늘 같은 날은 연습이 최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엑스칼리버’ 출연 배우들. / 제공=EMK뮤지컬컴퍼니

뮤지컬 ‘엑스칼리버’에 출연하는 배우들의 열정이 느껴지는 연습실 사진이 23일 공개됐다.

‘엑스칼리버’는 오는 6월 15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막을 올린다. 극중 아더 역의 카이·김준수·도겸(세븐틴)과 멀린 역의 김준현, 기네비어 역의 김소향은 각각 SNS에 연습실에서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편안한 복장으로 연습을 준비 중인 배우들의 모습은 작품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엑스칼리버’는 색슨족의 침략에 맞서 혼란스러운 고대 영국을 지켜낸 신화 속 영웅 아더왕의 전설을 재해석한 작품이다. 지금까지 국내에서 볼 수 없었던 화려한 무대장치와 70여 명의 배우들이 등장하는 역대급 규모의 전투 장면 등을 예고한 작품답게 전 배우들이 연습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한다.

공개된 연습실 사진에서는 배우들의 의욕이 물씬 묻어난다. “엑스칼리버 연습 중”이라며 브이(V) 포즈의 사진을 게재한 카이와 “오늘 같이 좋은 날씨엔 연습이 최고”라는 문구와 사진을 공개한 김준수. 도겸은 파이팅 포즈와 더불어 “열심히 해서 좋은 공연 보여드릴게요”라고 밝혔다. 멀린 역을 맡은 김준현은 재치 넘치는 사진을 올렸고, 기네비어 역의 김소향 역시 사랑스러운 매력을 강조했다.

23일 오후 2시 ‘엑스칼리버’ 3차 티켓 예매가 시작된다. 오는 7월 9일부터 7월 21일까지의 공연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