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윤진, 바를정엔터와 전속계약 체결…”정만식·지승현·김병춘과 한솥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서윤진. / 제공=바를정 엔터테이먼트

배우 서윤진이 바를정 엔터테인먼트(이하 바를정)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바를정은 23일 “최근 서윤진과 한 식구가 됐다”고 밝혔다. 서윤진은 드라마 ‘반올림 시즌1’으로 데뷔해 여러 드라마와 영화, 광고 등에 출연했다. 지난해 웹드라마 ‘종훈이네 사진관-면접의 신’에서 여주인공으로 활약했다.

무대 위에서도 당찬 에너지를 뿜어낸다. 2018년 연극 ‘라쇼몽’ ‘연애사’ ‘아무도 없는 이 밤’ 등에 연이어 참여했다. 다양한 영역에서 차근차근 자신의 색을 찾고 있는 서윤진이 앞으로 어떻게 성장할지 주목된다.

바를정 임정배 대표는 “서윤진은 연기에 대한 열정과 잠재된 끼와 재능이 많은 배우이다. 그가 여러 장르에서 자신의 역량을 활발하게 펼쳐나갈 수 있도록 적극 소통하며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성장 가능성이 무궁한 서윤진에게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바를정에는 정만식 지승현 김민상 김병춘 정성일 등이 소속돼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