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벌려’ 송은이X김신영X안영미X신봉선, 요절복통 출사표로 ‘기대 UP’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2 ‘판벌려-이번 판은 한복판’ 티저/사진제공= JTBC2

셀럽파이브가 JTBC2 ‘판벌려-이번 판은 한복판’(이하 ‘판벌려’)에 출격하며 ‘언행 불일치’ 소감을 밝혔다.

22일 JTBC 공식 유튜브 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판벌려’ 공식 티저 영상에는 JTBC2에 입성한 송은이, 김신영, 안영미, 신봉선의 남다른 모습이 담겨있다. 

안영미와 신봉선은 티셔츠를 뒤집어 쓴 모습으로 등장했다. 이들은 “분장 알레르기”가 있다며 “‘분장 따위’가 아니라 고퀄리티의 웃음을 보장하겠다”고 말했다. 

그 옆에서 김신영은 “철저하게 말로 웃기겠다”고 선언하면서도 물구나무를 서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김신영과 안영미는 ‘오백만개의 아이디어’를 자랑하며 피곤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내달 4일 오후 8시에 처음 방송되는 ‘판벌려’는 대한민국 대표 개그우먼 송은이, 김신영, 안영미, 신봉선이 선보이는 리얼 버라이어티 예능프로그램이다. 이들은 ‘판벌려’를 통해 아이돌계 최초로 ‘장인 시스템’을 도입, 분야별 장인들에게 직접 원 포인트 레슨을 받은 후 ‘셀럽파이브’의 센터를 차지할 한 명을 뽑는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