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더 강해져서 돌아왔다…’이클립스’ 안무 풀버전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갓세븐. / 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갓세븐(GOT7)이 새 미니음반 ‘스피닝 탑(SPINNING TOP)’의 음악방송 활동에 돌입해, 타이틀곡 ‘이클립스(ECLIPSE)’의 안무를 공개할 예정이다.

갓세븐은 23일 Mnet 음악 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ECLIPSE’를 부른다. 안무를 방송에서는 처음 선사하며 팬들의 호응을 전망이다. 앞서 공식 SNS에 역동적이고 감각적인 안무 예고 영상을 통해 기대를 한껏 높였다.

갓세븐은 ‘불안’을 ‘빛과 어둠’에 비유해 풀어낸 이번 음반 모든 곡에 작사·작곡자로 이름을 올렸다. 멤버들은 “‘ECLIPSE’는 쉴 틈 없이 몰아치는 고난도 안무”라며 “탄탄한 팀워크를 기반으로 화려하게 펼쳐질 우리의 무대를 기대해달라”고 자신했다.

진영은 최근 인터뷰에서 ‘ECLIPSE’의 안무에 대해 ‘물 위에 백조’라 비유하며 “쉽고 단순해 보이지만, 섬세하고 잠깐도 쉴 수 없는 안무다. 힘든 퍼포먼스지만 그만큼 무대 보는 재미를 전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갓세븐은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각종 음악 방송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