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비스’ 권수현, 이성재와 부자 관계였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권수현./ 사진제고=HB엔터테인먼트

지난 21일 방영된 tvN 월화드라마 ‘어비스’에서 권수현과 이성재가 부자 사이로 밝혀졌다.

권수현은 극에서 중앙지검 특수부 수석 검사이자 고세연(박보영)의 가장 가까운 동료인 서지욱 검사 역을 맡고 있다.

악인 캐릭터인 오영철(이성재)는 서지욱을 향해 “네 놈한테는 내 피가 흐르거든” 이라고 말해 이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해 궁금증을 모은 적이 있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이 아들과 아버지 사이로 알려지며 서지욱의 가족사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방송 말미에는 고세연이 오영철 외에 또 다른 공범의 존재를 기억했다. 서지욱이 그 공범으로 지목됐다.

전개에 대해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 ‘어비스’는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