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에이 출신 민, K타이거즈 E&C와 전속계약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민./ 사진제공=(주)K타이거즈 E&C]

K타이거즈 E&C가 22일 “그룹 미쓰에이 출신 민(본명 이민영)과 전속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K타이거즈 E&C는 “민은 가수로서 뛰어난 능력, 탄탄한 기본기, 특유의 매력을 가졌다”며 “앞으로 민에게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이날 민의 새로운 사진을 공개했다.

또 민의 매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전개할 것이라고 알렸다.

민은 2010년 미쓰에이로 데뷔했다. 이후 예능 등에 출연하며 다각도로 활동을 모색해왔다.

K타이거즈 E&C는 케이타이거즈가 종합엔터테인먼트 사업을 위해 설립한 회사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