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2’ 포스터 공개…장우혁-고주원-오창석-이형철의 ‘연애 심볼’ 의미는?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연애의 맛’ 시즌2 포스터/사진제공=TV CHOSUN ‘연애의 맛’

TV CHOSUN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시즌2가 첫 방송을 하루 앞두고 공식포스터를 공개했다.

오는 23일 처음 방송될 ‘연애의 맛’ 시즌2는 싱글남 스타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연애를 하는 리얼리티. 이와 관련 장우혁, 고주원, 오창석, 이형철 등 ‘연애의 맛’ 시즌2를 통해 사랑을 찾아나선 출연자들의 모습을 담은 포스터가 공개됐다.

네 사람은 핑크, 보라, 초록, 노랑을 배경으로 부드러운 미소를 짓고 있다. 이들은 사탕, 곰인형, 커피, 꽃 등 각기 다른 ‘시크릿 연애 심볼’을 들고 있는데, 여기에 담긴 숨은 의미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장우혁은 사랑스러운 핑크색을 배경으로 커다란 핑크 리본을 묶은 달콤한 롤리팝 막대사탕을 준비했다. 장우혁이 이전에 보여줬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벗고, 사랑스러운 눈빛으로 누군가에게 사탕을 건네주고 있는 것. 출연 여부를 두고 네 명 중 가장 오랜 시간 고심했지만, 새로운 도전을 위해 출연을 결정했다는 장우혁이 보여줄 로맨스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고주원은 보라색 하트 장식이 있는 곰인형을 목에 걸고 해사한 웃음을 짓고 있다. 이 곰인형은 고주원이 시즌1에서 제주도로 취업한 김보미에게 준 바로 그 선물. 시즌1에 이어 김보미와 못다한 이야기를 풀어갈 고주원이 어떤 현재진행형 사랑을 보여주게 될지 궁금해진다.

오창석은 싱그러운 초록색 배경 앞에서 시원한 아이스커피를 손에 들고 있다. 말끔한 슈트, 날렵한 턱선 등이 시선을 끈다. 시즌1에서 ‘필연커플’ 이필모와 서수연의 첫 만남을 더욱 심쿵하게 만들어줬던 ‘아이스커피’가 오창석의 연애에 어떤 데자뷰 효과를 만들어낼 지 눈길을 끌고 있다.

이형철은 만개한 주황색 튤립 한 송이를 들고 나타났다. 그는 오랫동안 쌓인 외로움을 눈 녹듯이 씻어 줄 상대방 그녀를 찾아 나서게 된 설렘을 드러내고 있다. 이형철의 소박한 바람처럼 그녀와 꽃처럼 아름다운 사랑을 할 수 있을까.

제작진은 “시즌2 역시 어떤 장치나 설정도 없다. 4인방의 100% 진심이 어디로 향해 어떤 스토리를 만들어낼지 제작진 역시 매회 심쿵하는 마음으로 지켜볼 예정”이라고 말했다.

‘연애의 맛’ 시즌2는 오는 23일 오후 11시 첫 방송.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