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가수 이하이, 30일 새 앨범 ‘24℃’로 컴백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이하이 새 앨범 ‘24℃’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가수 이하이가 새 미니 앨범 ’24℃’로 오는 30일 컴백한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22일 오전 11시 공식 블로그에 이하이의 새 앨범명과 컴백 날짜를 공식 발표했다.

포스터 속 이하이는 고혹적인 레드립을 소화하며 한층 성숙해진 미모로 눈길을 끈다. 카메라를 응시하는 도도한 눈빛은 이번 앨범 콘셉트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하이는 새 앨범명인 ’24℃’에 대해 “올해 제 나이 스물넷이 겪는 사랑의 온도와 다양한 감성을 담았다”고 설명했다.

’24℃’는 이하이가 ‘SEOULITE’ 발매 이후 약 3년 만에 선보이는 새 앨범이다. 긴 공백을 깨고 나오는 만큼 신곡에 대한 기대를 모은다.

이하이는 2012년 데뷔곡 ‘1,2,3,4’로 4주 동안 국내 음원차트 1위를 점령했다. 이후 ‘It’s Over’ ‘Rose’ ‘한숨’ ‘손잡아 줘요’ 등 발표하는 곡마다 좋은 성적을 거뒀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