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환, 2년 만에 다시 화이브라더스코리아行 (공식)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강지환/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배우 강지환이 2년 만에 화이브라더스코리아로 돌아왔다.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22일 강지환과의 전속계약 소식을 전하며 “강지환과 인연을 이어가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계약 종료 이후에도 좋은 관계를 유지해왔던 만큼, 앞으로 함께 만들어나갈 긍정적 시너지를 많이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강지환은 드라마 ‘경성스캔들’ ‘쾌도 홍길동’ ‘돈의 화신’ ‘빅맨’ ‘몬스터’ ‘작은 신의 아이들’ ‘죽어도 좋아’, 영화 ‘영화는 영화다’ ‘7급 공무원’ ‘차형사’ ‘태양을 쏴라’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이를 통해 액션, 로맨스, 코미디 등 장르를 불문하고 다채로운 캐릭터를 소화해내며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또한 예능 프로그램 ‘진짜사나이300’에서는 전우를 향한 진심으로 감동을 선사하고 마지막까지 훈련에 최선을 다하는 늠름한 모습을 보였다.

강지환은 오는 6월 8일 첫 방송을 하는 TV CHOSUN 특별기획드라마 ‘조선생존기’에서 주인공 한정록 역을 맡아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