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민현·종현, 새 예능 ‘유학소녀’ 스토리텔러 나선다…‘꿀 보이스’로 여심 저격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그룹 뉴이스트 멤버 JR, 민현./사진제공=Mnet

그룹 뉴이스트의 종현(JR)과 민현이 Mnet ‘유학소녀’의 K팝 스토리텔러로 나선다.

오는 23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유학소녀’ 측은 “JR과 민현이 K팝 스토리텔러로 발탁됐다”며 “두 사람은 다국적 소녀들의 흥미로운 유학기를 편안하고 재미있게 전달할 예정이다. 감미로운 꿀 보이스로 보고 듣는 즐거움을 더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학소녀’는 다국적 소녀 10명이 K팝의 본고장인 한국에서 다채로운 문화를 경험하며 성장해 나가는 모습을 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소녀들의 남다른 K팝 사랑과 눈부신 비주얼이 방영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유학소녀’는 이날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