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션한 남편’ 28일 첫방…신동엽X션이 이끄는 ‘좋은 남편 코디 프로젝트’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신션한 남편’ 예고 영상./사진제공=스카이드라마

스카이드라마(skyDrama) 채널 새 예능 ‘신션한 남편’이 첫 녹화부터 제대로 터졌다.

‘신션한 남편’은 스타 부부들의 리얼한 일상을 보고, 이상적인 남편을 만들어주는 ‘좋은 남편 코디 프로젝트’다. 결혼 14년차 꾀돌이 남편 신동엽, 결혼 16년차 모범 남편 션이 MC로 호흡을 맞춘다. 개성도 성향도 극과 극인 두 사람은 출연 남편들에게도 각기 다른 솔루션을 제안하며 시청자에게 색다른 재미를 안겨줄 것으로 기대된다.

출연 부부들도 이색적이다. 배우 김정태는 30년 지기 아내와 함께 출연한다. 두 사람은 오랜 세월을 함께한 만큼 때로는 친구 같고, 때로는 원수 같은 현실 부부의 일상을 공개한다.

이어 배우 주아민과 남편 유재희 부부도 시선을 끈다. 유재희는 미군 장교 출신으로 젠틀함과 스마트함을 모두 갖춘 멋진 남편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홍록기-김아린 부부는 결혼 후 7년 만에 득남했다. 이에 열정은 넘치는 쉰파파 홍록기의 유별난 아들 사랑, 그로 인한 아내 김아린의 고충 등이 꾸밈없이 공개된다.

‘신션한 남편’ 측은 최근 첫 녹화를 진행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출연진은 첫 녹화부터 고삐 풀린 입담과 거침없는 폭로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은 “대개 첫 녹화 때는 어수선한 느낌이 생길 수도 있다. 하지만 신동엽의 매끄러운 진행으로 화기애애하고 유쾌하게 녹화를 마무리했다”며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신션한 남편’은 오는 28일 오후 9시 30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