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재윤, 비비엔터와 새 출발…한다감∙김인묵과 한 식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조재윤/사진제공=비비엔터테인먼트

배우 조재윤이 비비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 새 출발을 알렸다.

비비엔터테인먼트는 22일 “조재윤과 한 식구가 되어 기쁘다”며 “조재윤이 더욱 안정적인 환경에서 다양한 작품을 통해 대중들과 만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영화 ‘영어 완전 정복’으로 데뷔한 조재윤은 장르를 넘나들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7번 방의 선물’ ‘추적자’ ‘기황후’ ‘태양의 후예’ 등에 출연한 데 이어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JTBC ‘SKY 캐슬’에서 우양우 역을 맡아 눈길을 끌었다.

현재 방송중인 OCN ‘구해줘2’에서 파출소장 신필구 역으로 대중과 만나고 있다.

조재윤이 전속계약을 체결한 비비엔터테인먼트는 김호진, 한다감, 김인묵, 윤교야 등이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