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여러분!’ 최시원, 소신+의리까지 챙겼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국민 여러분!’ 최시원 / 사진=KBS2 방송화면

배우 최시원의 ‘의리’가 빛났다.

최시원은 KBS2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에서 얼떨결에 국회의원까지 된 베테랑 사기꾼 양정국 역을 맡아 활약 중이다.

지난 21일에서는 양정국이 ‘대부업 이자제한법 폐지’를 막기 위해 정보, 인맥 등을 총동원한 전략을 세워 고군분투하는 이야기가 그려져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 과정에서 가장 큰 걸림돌인 김남화(김민재 분)의 불법 증거를 모아 그의 영향력을 없애려던 양정국은 김남화의 비리 스캔들에 김주명(김의성 분)이 엮인 것을 알고, 고민 끝에 의리를 선택, 모든 것을 덮고자 했다. 이러한 양정국의 진실된 마음에 감동한 김주명이 자신과 김남화의 비리를 자진 폭로함으로써 통쾌한 반전을 완성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회차에서 최시원은 자신의 소신을 위해선 무엇이든 하는 강인한 모습부터 자신의 스승과 같은 김주명을 버릴 수 없어 고뇌하며 눈물을 글썽이는 감정 연기까지 캐릭터의 심리를 능수능란한 완급조절로 표현해내 좋은 반응을 얻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