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장풍’ 김경남, 선거 유세장…의문의 댄스 신고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사진제공=MBC

MBC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서 김경남이 거리 한 복판에서 발군의 댄스 실력을 선보인다.

20일 방송될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25, 26회에서는 천덕구(김경남)이 감춰뒀던 댄스 실력을 공개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거리에서 음악에 취해있는 덕구의 모습이 담겨있다. 국회의원 선거 유세가 한창인 거리 한 복판에서 주변 시선은 의식하지 않고 자신만의 흥에 취해있다. 여기에 그는 손가락으로 브이자를 만들며 기호 2번의 선거를 응원하고 있는 듯해 궁금증을 더한다.

지난 주 방송에서 극 중 천덕구는 조진갑(김동욱)을 도와 재벌 갑질을 응징하는데 성공했다. 하지만 극 말미에 재벌 갑질 최서라(송옥숙)의 전 남편이자 국회의원인 양인태(전국환)가 등장하면서 재벌 갑질을 넘어선 ‘갑질 중의 빌런’의 등판을 예고했다. 때문에 이번에 공개된 김경남의 선거 유세장 댄스 신고식(?)이 갑질과의 전쟁에 있어서 또 어떤 비밀 작전과 연관되어 있는지 호기심을 부른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오늘(20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