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윤상현♥메이비, 냉랭한 분위기 속 인천공항行…부부싸움 발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동상이몽2’ 윤상현-메이비 부부/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윤상현이 메이비의 속내를 듣고 눈시울을 붉힌다.

지난주 공개된 예고편에서 표정 없이 어딘가로 차를 타고 가는 윤상현-메이비 부부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 부부는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끊이지 않는 왁자지껄한 평소와는 달리 냉랭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오는 20일 방송에서는 두 사람에게 어떤 사연이 있었는지 공개된다.

두 사람은 차가운 분위기 속 대화를 나누던 중 서로 언성을 높이며 부부싸움을 하더니, 다짜고짜 인천공항으로 향했다.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MC들은 “해외여행 가는 거냐” “해외여행 치곤 짐이 가벼운 것 같다”며 공항에 간 이유에 대해 추측했다.

이들 부부의 영상을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윤상현은 메이비의 속마음을 듣자 눈시울을 붉혔다. 윤상현-메이비 부부의 공항 외출기는 오는 20일 오후 11시 10분에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