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지태♥’ 김효진, 둘째 출산 후 근황 “벌써 한 달…꼬물꼬물”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김효진 인스타그램

배우 김효진이 둘째 출산 후 근황을 전했다.

김효진은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벌써 한 달이 지났네 꼬물꼬물. 곧 일어날 텐데 잠이 오네”라는 글과 둘째 아들의 다리를 찍은 사진을 올렸다. 작은 발이 사랑스럽다.

김효진은 지난 4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둘째 출산 소감을 전했다. 당시 김효진은 “4월 15일. 드디어 아가를 만났다. 두 아들의 엄마가 되다니 믿기지 않는다. 둘째라 그 고통을 알아서 더 떨리고 무섭기도 했는데, 아가 만나는 순간 다 잊게 됐다”고 밝혔다.

김효진은 배우 유지태와 2011년 결혼해 2014년 첫째 아들 수인 군을 품에 안았다. 이후 약 4년 만인 지난달 15일 둘째 아들을 얻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