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위너, 사이다처럼 청량감 가득한 무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 화면 캡처

그룹 위너가 SBS ‘인기가요’에서 청량함 가득한 무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위너는 19일 방송된 ‘인기가요’에서 ‘몰라도 너무 몰라’와 ‘AH YEAH’ 등 두 곡으로 컴백 무대를 꾸몄다.

위너는 먼저 ‘몰라도 너무 몰라’를 불렀다. 멤버들은 블랙과 화이트의 의상을 맞춰입고 시크한 매력을 풍겼다. ‘AH YEAH’ 무대에서는 네온 핑크와 하늘색 의상으로 청량함 가득한 무대를 선보였다. ‘AH YEAH’는 냉정한 이별의 감정이 쿨하게 표현된 가사와 리드미컬한 기타 리프, 중독적인 훅이 귀를 사로잡는 청량한 여름 노래다.

무대에 앞서 인터뷰를 가진 위너는 이번 앨범을 직접 소개했다. 무대에 앞서 MC 신은수가 노래의 인기 비결을 묻자 강승윤은 “여름이 다가오다 보니 시원한 곡이라서 그런 것 같다”고 말했다. 또한 포인트 안무를 선보이며 분위기를 띄웠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