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에 왜 왔니’ 한혜진, 혜민스님 앞에서 버럭→무릎 꿇고 사과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우리집에 왜 왔니’ 스틸./사진제공=스카이드라마

스카이드라마(skyDrama) 채널의 새 예능 ‘우리집에 왜 왔니’가 오는 19일 베일을 벗는다.

‘우리집에 왜 왔니’ 첫 번째 호스트로는 혜민스님이 출연한다. 혜민스님은 악동 4인방 슈퍼주니어 김희철, 모델 한혜진, 개그우먼 김신영, 셰프 오스틴강과 함께 좌충우돌 집들이를 벌인다. 인사동에 위치한 자신만의 아지트에 4명의 악동들을 초대한 혜민스님은 그 동안 예능에서 쉽게 만날 수 없었던 반전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세계인의 힐링멘토로 활약 중인 혜민스님과 독서 토론회를 갖은 이들은 혜민스님이 그 동안 출간하신 책 제목을 맞추는 퀴즈 시간을 가진다. 한혜진이 책 제목을 다 틀리자 김희철, 김신영은 약을 올렸고, 한혜진은 “스님이 출간 하신 책 제목들이 다 비슷비슷해서 머릿속에 꼬여있다”며 화를 낸다. 하지만 혜민스님의 반응을 살핀 한혜진은 곧장 합장하고 무릎을 꿇으며 “죄송합니다”하고 꼬리를 내려 웃음을 유발한다.

혜민스님의 책에서 마음에 드는 구절을 찾아 각자 발표하는 시간도 가진다. 한혜진은 “심심함과 외로움을 착각하지 말라”는 구절이 가장 마음에 와 닿았다며 최근 심경을 고백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혜민스님과 악동들의 유쾌한 만남은 이날 오후 7시 40분 방송되는 ‘우리집에 왜 왔니’에서 만나볼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