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판정단 vs 복면 가수, 고통참기 대결…‘無 고통’ 달인은?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복면가왕’ 스틸./사진제공=MBC

MBC ‘복면가왕’에서 고통 참기 개인기 대결이 펼쳐진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걸리버’의 5연승을 막아설 준결승 진출자 4인이 무대를 꾸민다. 이어 복면 가수들의 새로운 개인기가 재미를 더한다.

그중에서도 ‘고통 참기’의 달인이라는 한 복면 가수의 개인기에 모두의 이목이 집중된다. 그는 어떤 고통도 참을 수 있다고 주장하며 지압판 위에서 림보게임을 진행한다.

이를 유심히 지켜보던 김구라는 “양말도 벗으세요! 저 정도 고통은 고통도 아닙니다!” 라며 복면 가수의 개인기 스틸을 시도한다. 이에 복면 가수와 판정단 사이에 갑작스러운 개인기 대결이 펼쳐졌고, MC 김성주 까지 발 벗고 나서 흥미를 더했다. 이들 중 ‘고통 참기 달인’의 타이틀을 가져가게 될 주인공은 누가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판정단과 복면 가수의 치열한 개인기 혈전은 이날 오후 5시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