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 같이 가’ 아스트로 진진 “아이돌 선배들과 공감대 형성”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스트로 진진이 17일 오전 서울 서초동 흰물결아트센터에서 열린 ‘셀럽티비와 TV조선이 함께하는 여행 예능프로그램 ‘일단 같이 가!’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아스트로 진진이 TV조선 예능 ‘일단 같이 가’를 통해 세미 패키지 여행의 매력을 알게됐다고 밝혔다.

17일 오전 서울 서초동 흰물결아트센터에서 ‘일단 같이 가’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안성곤 PD와 출연자인 토니안, 한승연, 아스트로 MJ, 진진, 김소혜가 참석했으며, 에이프릴 진솔이 제작발표회 진행을 맡았다.

진진은 마지막 식사 시간이 기억에 남는다고 했다. 그는 “선배님과 함께 얘기하면서 아이돌이라는 주제를 갖고 다 같이 뭉쳤을 때 공감대가 형성됐다”고 말했다.

세미팩 여행의 장점으로는 “바쁜 일정을 소화하는 패키지여행과 여유롭게 시간을 보냈던 자유여행, 이렇게 극과 극을 달리는 것이 세미팩의 묘미”라고 꼽았다. 자유여행을 하며 낚시를 했던 것도 좋았다고 밝혔다.

‘일단 같이 가’는 패키지여행과 자유여행의 장점 만을 모아 같이 가서 따로 노는 ‘세미팩 여행’ 프로그램. 오는 19일 0시 30분 첫 방송.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